컨텐츠 바로가기

'김건희 논문' 국감 증인 줄줄이 불출석‥"도피성 출장" 비판

댓글 1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 앵커 ▶

내일부터 국회에선 윤석열 정부에 대한 첫 국정감사가 열립니다.

국회 교육위원회 감사에선 김건희 여사의 논문 표절 의혹이 주요 쟁점 중 하나인데, 김여사의 박사학위 논문이 표절이 아니라고 판단한 국민대의 총장과 이사장, 석사학위를 받은 숙명여대의 총장 등 표절의혹 검증을 위해 채택된 증인 대부분이 해외 출장 등을 이유로 대부분 출석하지 않겠다고 밝혔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