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현대아울렛 화재수사 본격화…화재원인 규명·소방설비 집중조사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발화지점 화물차 국과수로 보내 분석…희생자 2명 발인 예정



(대전=연합뉴스) 박주영 기자 = 8명의 사상자를 낸 현대프리미엄아울렛 대전점 화재 참사 나흘째인 29일 경찰은 화재 원인과 소방설비 작동 여부 등을 밝히기 위한 수사에 본격 착수한다.

대전경찰청 수사본부는 전날 화재 현장 압수 수색에서 스프링클러·제연설비 등 각종 소방 설비와 안전 관리에 관한 자료, 화재 당시 폐쇄회로(CC)TV 영상, 방재실 설비 서버 등을 확보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스프링클러 프리액션밸브(준비작동식)와 제연설비의 전자기록 등을 통해 이 설비들이 화재 당시 실제로 작동했는지를 확인하게 된다.

당시 스프링클러와 소화전 배관으로 연결되는 물탱크에서 물이 정상적으로 공급됐는지 등도 소방설비 현황 자료를 통해 밝힐 방침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