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잔소리했다" 어머니 흉기로 찌른 40대 여성 검거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연합뉴스

여성 체포 (PG)
[장현경 제작] 일러스트


(부산=연합뉴스) 차근호 기자 = 부산 서부경찰서는 어머니를 흉기로 찌른 40대 여성 A씨를 현행범으로 체포해 조사하고 있다고 28일 밝혔다.

A씨는 전날 오후 11시께 부산 서구 남부민동 자신의 집에서 잠을 자고 있던 어머니 B씨의 옆구리 등을 흉기로 찌른 혐의를 받고 있다.

아버지의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은 피를 흘리고 있는 어머니 B씨를 병원으로 옮겼으며, 현재 생명에는 지장이 없는 상태라고 밝혔다.

경찰은 A씨의 흉기를 압수하고 현행범으로 체포했다.

A씨는 "어머니가 자신을 무시하고 잔소리를 많이 했다"며 경찰에 범행 동기를 진술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정확한 사건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ready@yna.co.kr

▶제보는 카카오톡 okjebo
▶연합뉴스 앱 지금 바로 다운받기~
▶네이버 연합뉴스 채널 구독하기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