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尹대통령 지지율 8주 만에 반등…30%대 재진입[리얼미터]

댓글 5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부정평가는 지난 조사(67.8%)보다 0.6%p 떨어진 67.2%

아시아경제

윤석열 대통령 (사진 제공=연합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아시아경제 금보령 기자] 윤석열 대통령의 국정수행 지지율이 소폭 상승하며 30%대에 재진입했다는 여론조사 결과가 15일 발표됐다. 윤 대통령의 지지율이 반등한 것은 8주 만이다.

리얼미터가 지난 8~12일 전국 만 18세 이상 2515명을 상대로 조사를 한 결과, 윤 대통령의 국정 수행에 대해 '잘하고 있다'는 응답은 30.4%(매우 잘함 15.9%, 잘하는 편 14.6%)로 확인됐다.

지난주 조사에서 취임 후 3개월 만에 20%대로 떨어졌으나 한 주 만에 다시 30%대에 들어선 것이다.

윤 대통령 지지율은 7월1주차 조사(37.0%)에서 취임 후 처음으로 30%대를 기록했다. 이어 7월2주차(33.4%), 7월3주차(33.3%), 7월4주차(33.1%), 8월1주차(29.3%) 등 조사에서 하락세가 지속됐다.

'국정수행을 잘못하고 있다'는 응답은 지난 조사(67.8%)보다 0.6%포인트 떨어진 67.2%(매우 잘못함 59.3%, 잘못하는 편 7.9%)로 집계됐다. '잘 모름'은 0.5%포인트 감소한 2.4%였다.

권역별로 나눴을 때 긍정 평가는 대전·세종·충청 34.3%, 부산·울산·경남 36.0%, 대구·경북 47.1%, 서울 32.0%, 광주·전라 13.1%를 기록했다.

연령별로는 70대 이상이 46.0%로 가장 높은 지지율을 보였다. 이어 60대 38.4%, 18~29세 28.5%, 50대 27.6%, 30대 26.1%, 40대 20.5% 등 순이었다.

정당 지지도를 봤을 때 더불어민주당은 47.1%, 국민의힘은 35.8%를 나타냈다.

민주당은 지난 조사(48.5%)보다 1.4%포인트 내렸고, 국민의힘은 변동 없었다. 정의당은 지난 조사(3.3%)보다 0.1%포인트 오른 3.4%였다.

이번 조사는 무선(97%)·유선(3%) 자동응답(ARS) 방식으로 진행됐으며, 응답률은 5.3%다. 자세한 내용은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의 홈페이지를 참조하면 된다.

금보령 기자 gold@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