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집도 잃고 차도 잃었는데...또 한번 비 예보에 주민들 '막막'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집중 호우 이후 굴착기·트럭 오가며 복구 작업

긴급 복구 작업으로 전기·통신선 대부분 복구

오늘 저녁부터 다시 비 소식…더 큰 피해 '불안'

[앵커]
지난주 내렸던 기록적인 폭우에 중부 지방을 포함한 전국 곳곳에서는 수해 복구 작업이 한창인데요.

다음 주 다시 큰 비가 예고된 만큼, 주민들의 걱정도 커지고 있습니다.

수해 복구 현장에 나가 있는 취재기자 연결합니다. 황윤태 기자!

[기자]
네, 경기 여주시 산북면 명품 2리에 나와 있습니다.

[앵커]
수해 복구는 얼마나 진행됐습니까?

[기자]
제가 나와 있는 이 마을은 아직 수해의 상흔을 완전히 회복하지 못한 모습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