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준석, 尹 정부와 향후 관계는?...곳곳 충돌 불가피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친윤계와의 전면전 선포…당내 세력화 의지 보여

탈당·신당 창당 대신 국민의힘 내에서 후일 도모

눈물 흘리며 대선 당시 자신의 역할 강조하기도

[앵커]
기자회견을 통해 작심 발언을 토해낸 이준석 대표, 당분간 윤석열 정부와 거리를 두겠다는 뜻을 분명히 한 거로 보이는데요.

신당 창당에 선을 그은 이준석 대표는 조만간 열릴 당 대표 선출을 위한 전당 대회를 포함해 곳곳에서 여권 지도부와 충돌할 것으로 예상됩니다.

이경국 기자입니다.

[기자]
윤석열 대통령을 향해 작심 비판을 쏟아낸 이준석 대표, 사실상 윤석열 정부와 본격적인 거리 두기에 나선 것으로 해석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