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치매 앓는 어머니 방치해 숨지게 한 40대 아들 구속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치매 앓는 어머니 방치해 숨지게 한 40대 아들 구속

치매를 앓고 있는 80대 어머니를 돌보지 않고 방치해 죽음에 이르게 한 40대 아들이 법정에서 구속됐습니다.

부산지법 서부지원 형사1부는 존속유기치사 혐의로 불구속 상태로 재판에 넘겨진 40대 A씨에게 징역 6년을 선고하고 법정구속했습니다.

A씨는 지난해 7월 부산시 사상구 자택에서 80대 어머니 B씨를 돌보지 않고 방치해 사망에 이르게 한 혐의를 받습니다.

치매를 앓았던 B씨는 대소변을 가리지 못하는 등 혼자서는 생활이 어려웠으며, 방 안에서 홀로 누워 생활을 해왔습니다.

사망 당시 B씨는 키 153cm에 몸무게가 약 29kg에 불과했던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치매 #방치 #부산지법_서부지원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TV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