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현대캐피탈 앱, '자동차 특화 금융정보 플랫폼'으로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DSR 계산기', '자동차 구매한도', '중고차 멀티 시세' 제공

[파이낸셜뉴스]
파이낸셜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현대캐피탈은 DSR 계산기, 자동차 구매한도 조회 등 다양한 기능을 담아 자사 앱(App)을 '자동차 특화 금융정보 플랫폼'으로 업그레이드했다고 12일 밝혔다.

이번 업그레이드에서 가장 주목할 기능은 'DSR(총부채원리금상환비율) 계산기'다.

현대캐피탈 앱의 DSR 계산기는 정확한 DSR(%) 산출은 물론, 개별 고객 상황에 맞는 대출유형별(신용대출/주택담보대출), 금융권별(은행/제2금융권) 예상 대출가능금액을 알려준다. 이 서비스는 코리아크레딧뷰로(KCB) 정보를 자동으로 불러와, 고객이 별도로 정보를 입력하는 번거로움 없이 DSR을 계산할 수 있도록 편의성을 높였다.

또한, KCB 정보로 확인할 수 없는 대출내역을 고객이 직접 추가하거나 수정할 수 있는 기능을 더해 정확도를 높이고, 고객친화적인 UX(사용자 경험)도 제공한다.

자동차 특화 플랫폼으로서의 정체성 역시 한층 확고해졌다.

특히 '자동차 구매한도' 기능이 돋보인다. 이 기능은 고객의 정확한 대출 한도를 기반으로 한도 내에서 구매할 수 있는 차량을 추천해주는 점이 특징이다. 여기에 또래 대비 한도 수준, 또래 내 인기 차종 등 흥미성 콘텐츠를 추가로 제공해 앱 사용자들의 호기심을 자극할 예정이다.

현대캐피탈 관계자는 "일반적으로 새 차를 구매하기 위해 금리, 월 할부금 등을 고려하지만, 원하는 차를 무리 없이 구매할 수 있는지 정확히 알 길이 없었다"며 "자동차 구매한도 기능을 통해 여유자금을 바탕으로 내실 있는 자동차 구매계획을 세울 수 있게 됐다"고 밝혔다.

이 밖에도 고객이 차량번호 입력만으로 국내 주요 중고차 판매사 3곳(현대글로비스, 오토허브셀카, 오토핸즈)에서 자신의 차량 시세를 한 눈에 비교해볼 수 있는 '중고차 멀티 시세' 기능을 새롭게 선보인다. 단기렌터카부터 전기차 충전, 차량용품 등 다양한 모빌리티 생활정보를 모아서 알려주고, 저렴하게 이용할 수 있는 '모빌리티 제휴 혜택' 역시 쏠쏠하다. 이 서비스는 추후 카셰어링, 주유/세차, 주차 등 더욱 다양하고 실속 있는 라인업을 선보일 예정이다.

현대캐피탈 관계자는 "지난 3월 자동차 특화 마이데이터 서비스와 업계 최초의 챗봇 서비스를 담은 현대캐피탈 앱 2.0 론칭 이후, 사용자 관점에서 필요한 기능들을 꾸준히 탑재해오고 있다"며 "앞으로 현대캐피탈 앱은 차량 구매부터 관리, 중고차 판매까지 자동차와 함께하는 모든 순간 꼭 필요한 '자동차 특화 금융정보' 플랫폼으로 자리매김할 것"이라 말했다.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