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양주시의회 입법정책 지원체계 구축 ‘첫발’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파이낸셜뉴스

윤창철 양주시의장 제345회 임시회 제2차 본회의에서 ‘2022년 제3차 수시분 공유재산 관리계획의 건’ 의결. 사진제공=양주시의회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파이낸셜뉴스 양주=강근주 기자】 양주시의회는 11일 제345회 임시회 제2차 본회의를 열어 회천신도시 주차장 용지매입 계획을 담은 2022년 제3차 수시분 공유재산 관리계획의 건, 양주시의회 입법 및 정책지원 규칙안 등 13건을 의결한 뒤 폐회했다.

제3차 수시분 공유재산 관리계획은 준공이 끝난 회천신도시 1단계 구역인 덕계역과 중심상업지구 등 주차장 용지 확보를 위해 집행부가 제출한 안건이다.

양주시는 올해 1월부터 2024년 12월까지 덕계역 주변 덕계동 930-2번지 외 4필지를 연차별로 매입할 계획이다. 취득비는 3년간 약 159억원이며 전액 시비로 재원을 마련한다.

양주시는 그동안 옥정-고읍 등 중심상업지역이나 철도역사 주변 등에서 불법 주정차 민원이 끊이지 않자 해결책을 찾기 위해 고심해왔다. 토지를 매입한 뒤 양주시는 지평식 주차장이나 주차타워 등으로 용지 세부 활용방안을 수립해 효율적으로 주차장을 활용할 예정이다.

양주시의회 입법 및 정책지원 규칙안은 의정활동에 필요한 역량과 전문성을 강화할 정책지원관 업무범위와 사무처리 절차를 상세하게 규정했다.

양주시의회는 작년부터 지방의회에 도입된 정책지원 전문인력 제도가 정책의정을 지향하는 제9대 의회 성패를 가를 수 있다고 보고, 정책지원관 활용방안을 적극 모색해왔다.

해당 규칙안은 그 결과물로 양주시의회는 체계적인 정책지원 시스템을 구축하는 동시에 자치분권2.0 시대를 선도하는 의회로 힘찬 발걸음을 내딛게 된다.

파이낸셜뉴스

정현호 양주시의회 의원 제345회 임시회 제2차 본회의에서 ‘양주시의회 입법 및 정책지원 규칙안’ 대표발의. 사진제공=양주시의회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정현호 의원이 대표 발의한 규칙안에 따르면, 양주시의회 정책지원관은 의원이 요구하는 의원연구단체 운영, 정책토론회 개최, 정책자문 의뢰 등에 대해 지원한다.

특히 자치법규안 제-개정 등 조례안을 작성할 때 필요하면 ‘양주시 의안의 비용추계 조례’ 제3조에 따른 비용추계서를 소관 부서에 직접 요청할 수도 있다.

한편 제346회 정례회는 내달 14일부터 30일까지 17일간 개회할 예정이다.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