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빗물이 얼굴까지 차오른 순간…반지하 갇힌 주민 살려낸 '의인들'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앵커>

수도권에 많은 비가 내렸을 때 인명 구조에 나선 의인들도 화제가 되고 있습니다. 서울 신림동에서는 반지하 집에 고립된 남성을 여러 시민들이 모여 극적으로 구조했는데 당시 상황을 생생히 전해 드립니다.

박찬범 기자가 준비했습니다.

<기자>

폭우로 물에 잠긴 다세대 주택 반지하.

고립된 한 남성을 구출하려고 안간힘을 씁니다.

[불빛 보고 오면 돼! 바로 손 잡으면 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