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박진 "북핵 해결에 중국 역할해야"…왕이 "서로 내정 간섭 말아야"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박진 "북핵 해결에 중국 역할해야"…왕이 "서로 내정 간섭 말아야"

우리나라와 중국 외교 수장이 오늘(9일) 중국 칭다오에서 만나 올해 양국 수교 30주년을 기념하며, 북핵 문제 해결과 반도체 공급망 현안 등을 논의했습니다.

박진 외교부 장관은 모두발언에서 "지금 한반도의 평화와 안정이 전례 없이 위협받고 있다"고 평가하며, 북한이 도발 대신 대화를 선택하도록 중국이 건설적 역할을 해줄 것을 당부했습니다.

왕이 국무위원 겸 외교부장은 "윈윈을 견지해 안정적이고 원활한 공급망과 산업망을 수호해야 한다"며 "평등과 존중을 견지해 서로의 내정에 간섭하지 말아야 한다"고 현안 입장을 우회 피력했습니다.

#한중외교장관회담 #박진 #왕이 #북핵문제 #반도체공급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TV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