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삼성전자, 베트남 총리에 부산엑스포 유치 지원 요청

댓글 3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동아일보

5일 베트남 하노이 정부 청사에서 노태문 삼성전자 사장(왼쪽)이 팜민찐 베트남 총리를 만나 ‘2030 부산세계박람회’ 유치 지지를 당부했다. 베트남 정부 홈페이지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삼성전자는 노태문 삼성전자 모바일경험(MX) 사업부장(사장)이 5일 베트남 하노이에서 팜민찐 베트남 총리를 접견하고 ‘2030 부산세계박람회(엑스포)’ 유치 지지를 요청했다고 7일 밝혔다.

노 사장은 이날 팜민찐 총리를 만나 삼성전자 베트남 현지 사업의 주요 현황과 사회공헌활동을 논의하는 한편 부산엑스포를 한국이 유치할 있도록 지원해 달라고 부탁했다. 노 사장은 앞서 3일에도 삼성전자 수원사업장에서 보반트엉 베트남 공산당 상임 서기를 만나 주요 사업 및 활동을 소개하고 부산엑스포 유치 지원을 요청했다. 삼성전자는 지난달 민관 합동으로 발족한 ‘2030 부산세계박람회 유치위원회’에 참여해 유치 활동을 벌이고 있다.

곽도영 기자 now@donga.com

ⓒ 동아일보 & donga.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