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출근길 인터뷰] 90년만에 이어진 창경궁과 종묘…궁궐트레킹 즐긴다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출근길 인터뷰] 90년만에 이어진 창경궁과 종묘…궁궐트레킹 즐긴다

[앵커]

창경궁과 종묘는 원래 녹지로 연결된 곳인데 일제가 도로를 내면서 갈라져 있었습니다.

오랜 복원 공사를 거쳐서 창경궁과 종묘가 90년 만에 다시 연결돼 시민에게 개방됐는데요.

<출근길인터뷰> 오늘은 하현석 서울시 도시건설기반본부 토목부장을 만나 관련 이야기 나눠봅니다.

<율곡로> 현장에 나가 있는 이민재 캐스터 나와주시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