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오늘의 사건·사고

철원 민통선서 대전차지뢰 추정 폭발 사고… 1명 사망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군 당국, 대전차지뢰로 추정

아시아경제

강원 철원 지뢰 폭발사고 현장 [연합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아시아경제 라영철 기자] 강원도 철원군의 민통선 이북 지역 수해 복구 현장에서 폭발 사고가 나 사망자가 발생했다.

군 당국은 "민통선 이북 지역에서 원인 미상 폭발로 민간인 1명이 사망하는 안타까운 사고가 났다"며 "사고 원인 파악을 위해 관련 기관과 협조하고 있다"고 3일 밝혔다.

경찰과 군 당국에 따르면, 이날 오전 9시 40분쯤 강원도 철원군 도창리 유곡천에서 대전차지뢰로 추정되는 폭발물이 터졌다.

이 사고로 굴착기가 파손되고, 운전자로 추정되는 남성 1명이 숨졌다.

사고 현장에서는 소형 굴착기 1대가 수해 복구 작업을 벌이던 중이었으며, 이 사고로 일대에 정전 사태가 났다.

경찰과 군 당국은 현장을 통제하고 인명피해 상황과 사고 원인을 조사 중이다.

강원=라영철 기자 ktvko2580@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