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북, '단극질서 종말' 푸틴 대통령 지지…"다극화 실현"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북한이 미국이 주도하는 세계 질서가 끝났다는 푸틴 러시아 대통령의 주장을 지지했습니다.

푸틴 대통령은 지난달 국제경제포럼에서 "단극 질서는 끝났고 세계 경제 위기는 서방탓"이라는 연설을 했습니다.

조선중앙통신은 "서방 나라들이 북중러를 도전 세력으로 지목하고 전례 없는 고립 압박 공세를 편다"며 "지배주의를 종식하고 세계의 다극화를 실현하기 위한 정의의 위업은 반드시 승리하게 될 것"이라고 주장했습니다.

조보경 기자

JTBC의 모든 콘텐트(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by JTBC All Rights Reserved.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