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오늘날씨]서울 중부 오늘도 많은 비, 남부지방 낮 최고 33도 폭염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포츠서울

서울을 포함한 수도권에 호우특보가 발효되는 등 전국적으로 많은 비가 내린 30일 오전 서울 용산구 이태원로를 지나는 시민들이 슬리퍼를 신고 이동하고 있다. 연합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포츠서울 | 박효실기자] 금요일인 7월 1일에도 중부지방을 중심으로 30∼50㎜의 매우 강하고 많은 비가 오겠다.

연일 계속된 폭우로 연약지반이나 산사태 우려 지역은 안전에 대한 각별한 유의가 당부된다.

서울, 인천, 경기 북부·강원 중북부 내륙·산지에는 늦은 오후까지 비가 내리겠고, 오후에서 저녁 사이 강원 남부 내륙·산지와 충남권 남동 내륙, 경상권 내륙은 소나기가 내리는 곳이 있겠다. 지역에 따라서는 돌풍과 천둥, 번개를 동반한 호우가 예상된다.

예상 강수량은 서울, 인천, 경기 북부, 강원 중·북부 내륙, 산지 30∼80㎜(많은 곳 서울, 인천 120㎜ 이상)다.

강원 남부 내륙·산지, 충남권 남동 내륙, 경상권 내륙은 5~40mm(많은 곳 60mm 이상)의 소나기가 예보됐다.

남부지방과 제주도는 가끔 구름이 많겠다.

아침 최저기온은 21∼25도, 낮 최고기온은 28∼35도로 예보됐다.

미세먼지 농도는 대기 확산이 원활해 전 권역에서 ‘좋음’ 수준을 보이겠다.

바다의 물결은 동해 앞바다에서 0.5∼1.0m, 서해 앞바다에서 0.5∼1.5m, 남해 앞바다에서 0.5∼1.0m로 일겠다.
gag11@sportsseoul.com

[기사제보 news@sportsseoul.com]
Copyright ⓒ 스포츠서울&sportsseoul.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