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내일날씨] 전국에 최대 120mm 비…동해안·남부 내륙 열대야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포츠서울

강원 강릉에 열대야 현상이 나타난 가운데 26일 저녁 강릉시 안목해변에는 많은 시민이 나와 무더위를 식히고 있다. 강릉 | 연합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포츠서울 | 박효실기자] 수요일인 29일은 전국이 대체로 흐리고 곳곳에 가끔 비가 내리겠다.

30일 오전까지 중부지방과 전북북서부, 경북북부내륙을 중심으로 50∼120㎜의 강한 비가 내릴 것으로 예보됐다.

강원 북부 동해안, 충남권 남동 내륙, 충북 남부, 전북(북서부 제외), 전남권 서부, 제주도 산지는 20~70mm, 남부 동해안, 제주도 북부 해안은 10~40mm의 강수량을 기록하겠다.

아침 최저기온은 22∼27도, 낮 최고기온은 25∼32도로 예보됐다.

당분간 기온이 평년보다 높겠고, 일부 남부 내륙과 동해안을 중심으로 최고 체감온도가 33도 이상 올라 매우 무더운 곳이 있겠다.

또한 일부 동해안과 제주도 해안, 일부 충청권과 남부 내륙을 중심으로 열대야(밤최저기온 25도 이상)가 나타나는 곳이 있겠으니, 폭염과 열대야로 인한 피해가 없도록 사전 대비가 필요하다.

미세먼지 농도는 원활한 대기 확산과 강수의 영향으로 전 권역이 ‘좋음’ 수준을 보이겠다.

서울, 인천, 경기 서부, 강원 동해안, 강원 산지, 충남 서부, 전라 해안, 경남권 남해안, 제주도 산지에는 강풍 특보가 발효된 상태다.

서해상과 동해 먼바다, 남해 서부 서쪽 먼바다, 제주도 해상에는 오후까지 바람이 매우 강하게 불고 물결이 강하게 일겠으니 항해나 조업하는 선박은 유의해야 한다.

바다의 물결은 동해 앞바다에서 1.0∼2.5m, 서해 앞바다에서 0.5∼3.0m, 남해 앞바다에서 0.5∼2.0m로 일겠다.
gag11@sportsseoul.com

[기사제보 news@sportsseoul.com]
Copyright ⓒ 스포츠서울&sportsseoul.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