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매치 24연승' 달성한 '페이커' 이상혁 "스프링에 이어 서머도 전승할 것"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포츠서울

‘페이커’ 이상혁. 제공 | LCK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포츠서울 | 김지윤기자] 25일 서울 종로에 위치한 롤 파크에서 진행된 ‘2022 리그 오브 레전드 챔피언스 코리아(LCK)’ 서머 스플릿 1라운드서 T1이 담원 기아(이하 담원)에게 2-0로 승리했다. 이로써 T1은 2015년도 SKT T1이 세운 매치 23연승을 깨고 24연승을 달성했다.

승리 중심엔 ‘페이커’ 이상혁의 ‘갈리오’가 있었다. 갈리오 W(듀란드의 방패)의 도발로 담원 딜러진을 매섭게 노렸고, 승률이 90% 가까이 되는 ‘쇼메이커’ 허수의 트위스티드 페이트를 제압했다. 7년 전 자신을 뛰어넘고 다시 한번 대기록을 세운 이상혁은 “굉장히 중요한 경기였는데 2-0으로 승리해서 뜻깊고 기분이 좋다”며 승리 소감을 전했다.

24연승 기록에 대해 “실감이 나진 않는다. 옛날에 세운 기록이라 시간도 오래되고 기록 자체에 큰 의미를 두지 않지만 연승을 많이 한 건 의미 있는 것 같다”며 “저희가 충분히 이번 서머도 잘할 수 있을 거 같고 이번 시즌 전승하면 재미있는 기록이 될 것 같다”고 서머 시즌 전승에 대한 포부를 말했다.

담원에게 일방적인 완승을 거둔 그는 “개개인이 연습을 열심히 했고 팀 적인 준비도 이전에 경기력 안 좋았을 때 보다 더 많이 해서 이런 결과가 있었던 거 같다”며 “전반적으로 저희가 플레이와 픽 부분에서도 더 앞서 나갔다고 생각한다”며 승리에 대한 이유를 밝혔다.

이상혁은 끝으로 “서머 스플릿은 MSI 이후보다 발전하는 모습을 보여 드리는 게 목표다”며 “순조롭게 연승을 이어가고 있는데 응원해 주는 팬들에게 감사드린다“며 인터뷰를 마무리 지었다.

T1은 오는 29일 수요일 8시 광동 프릭스와 맞붙는다.
merry0619@sportsseoul.com

[기사제보 news@sportsseoul.com]
Copyright ⓒ 스포츠서울&sportsseoul.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