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국힘 최호 평택시장 후보, "외기노조 처우개선에 적극 나서겠다" 약속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연속 간담회 개최...외기노조, 부대 인근 주택가 주차난 해소 등 건의

아주경제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국민의힘 최호 평택시장 후보가 24일 외기노조의 처우개선에 책임감 있는 자세로 적극 나서겠다고 밝혔다.

최 후보는 이날 오전에는 캠프 험프리스 외기노조, 오후에는 오산공군기지 외기노조와 연속 간담회를 가졌다.

간담회에는 김형일 캠프 험프리스 지부장 외 노조 간부, 이연주 위원장 외 노조 간부들이 참석했으며 캠프에서는 최 후보와 함께 해당 지역에 출마한 김근용 도의원 후보, 김창배, 정일구 시의원 후보가 함께 참석했다.

간담회에 참석한 노조간부들은 무엇보다 근로자들의 처우개선에 적극 나서줄 것을 건의했다.

구체적으로는 숙소개선, 어린이 보육 시설의 확충 등이 있었으며 또한 동두천이나 의정부에서 평택으로 이주하신 분들에 대한 세심한 지원과 부대 인근 주택가의 주차난을 해소하기 위해 평택시가 적극적으로 나설 줄 것도 요청했다.

이에 대해 최 후보는 “외기노조 처우개선에 대해 적극적으로 나설 준비가 돼 있다"며 “주한미군 고위 관계자와 상시 소통할 수 있는 채널을 가동하고 시장으로서 근로자들의 권익 향상을 위해 문제가 해결될 때까지 협의하는 책임 있는 자세를 가지겠다”고 강조했다.
(수원)강대웅·송인호 기자 sih@ajunews.com

- Copyright ⓒ [아주경제 ajunews.com] 무단전재 배포금지 -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