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원조 친노 이광재 VS 보수 적자 김진태...강원도지사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이광재, 지사직 상실 후 지난 총선 복귀

김진태, 컷오프 후 과거 발언 사과…경선 승리

'강원특별자치도' 두 후보 모두 역점 공약 선정

[앵커]
지방선거 주요 격전지 후보별 공약과 선거 판세를 점검하는 YTN 기획 시리즈, 오늘은 여섯 번째 순서로 강원도지사 선거입니다.

故 노무현 대통령의 오른팔로 불린 이광재 후보, 보수 적자를 자처하는 김진태 후보가 맞대결을 펼칩니다.

홍성욱 기자입니다.

[기자]
이광재 후보, 김진태 후보 각자 뚜렷한 자기만의 색깔로 강원도민 지지를 얻고 있습니다.

정치인으로 걸어온 길부터, 내놓은 공약까지 대비되는 두 사람, 과연 누가 이곳 강원도지사 집무실의 주인이 될까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