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박남춘·유정복·이정미, 골목 민심 잡기 '총력'

댓글 1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앵커】
역시 수도권 최대 승부처의 하나인 인천의 시장 후보들도 분주했습니다.
특히 오차범위 안에서 접전하고 있는 박남춘, 유정복 양당 후보들은 인천 골목골목을 누비며 부동표 잡기에 혼신을 기울여였습니다.
조유송 기자입니다.

【기자】
골목상권을 찾은 더불어민주당 박남춘 후보.

시민들과 악수하고 명함을 나누며 소중한 한 표를 호소했습니다.

'인천e음 카드' 등 성공적인 행정 경험을 바탕으로 상권 활성화를 약속했습니다.

[박남춘 / 더불어민주당 인천시장 후보: 소상공시장진흥재단을 만들어서 전통시장을 활성화시키는 일을 해나갈 겁니다.]

국민의힘 유정복 후보는 지역 체육대회를 찾았습니다.

시민들은 두 손을 들고 유 후보를 연호하고, 같이 사진을 찍는 등 호응을 보였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