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질병청 "원숭이두창, 국내서 진단검사 가능…관리대상지정 검토"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2016년 검사법 개발·평가 완료…"해외 상황 면밀 모니터링"



(서울=연합뉴스) 조민정 기자 = 질병관리청은 최근 유럽·미국에서 원숭이두창(monkeypox)이 확산하고 있는 것과 관련, 국내 발생에 대비해 검사체계 구축을 완료했다고 22일 밝혔다.

원숭이두창은 발열·오한·두통·림프절부종과 함께 전신, 특히 손에 수두와 유사한 수포성 발진이 퍼지는 것이 특징인 바이러스성 질환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