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추경 심사' 예결위...'尹 정부' 인사 두고 난타전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앵커]
추경예산 심사를 위한 국회 예산결산특위 정책질의 첫날, 윤석열 정부 인사를 두고 난타전이 벌어졌습니다.

후보자에서 장관이 된 국무위원들은 야당 의원들의 송곳 질의에 적극 반박하면서도, 일부 질의에는 진땀을 흘렸습니다.

김승환 기자가 보도합니다.

[기자]
국회 데뷔전에 나선 한동훈 법무부 장관은 야당의 집중 공세에 순순히 물러서지 않았습니다.

민주당에서 '채널A 사건' 수사 당시 휴대전화 비밀번호를 알려주지 않은 걸 문제 삼자, 이재명 총괄선대위원장을 끌어들여 곧장 되받아쳤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