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UAE 아부다비 국제공항 피격…두바이 체류 문대통령은 안전(종합2보)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예멘반군 공격 자처…당국 "원유시설서 3명 사망·6명 부상"

사우디 동맹군 "사나에서 무인기 다수 출격"…중동 지역 긴장 고조


(테헤란=연합뉴스) 이승민 특파원 = 문재인 대통령이 방문 중인 아랍에미리트(UAE)에서 국제공항과 석유 시설이 17일(현지시간) 무인기(드론)에 의한 것으로 추정되는 공격을 받았다.

예멘 반군 후티(자칭 안사룰라)는 이날 공격을 자신들이 한 것이라고 주장했다.

중동의 경제 중심지이자 인근 국가에 비해 안전하다고 평가받는 UAE의 본토 피습으로 중동 지역 긴장이 고조되고 있다.

◇ UAE 수도 아부다비 국제공항·국영 석유시설 피해


UAE 국영 WAM 통신은 이날 수도 아부다비 국제공항과 아부다비석유공사(ADNOC) 원유 시설에 폭발과 함께 화재가 발생했다고 보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