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시진핑·리커창, 숄츠 독일 신임 총리에 축전…"교류협력 확대하자"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기사내용 요약
"중국, 양국관계 발전 매우 중시…정치적 상호신뢰 증진해야"
뉴시스

[베를린=AP/뉴시스] 올라프 숄츠 독일 사회민주당 대표가 8일(현지시간) 베를린 독일 의회에서 총리에 취임하면서 의원들에게 손을 흔들며 인사하고 있다. 16년간 독일을 이끌어온 앙겔라 메르켈 총리의 뒤를 이어 독일 총리로 취임한 숄츠 신임 총리는 코로나19 오미크론 변이 확산, 기후변화 대응 등 어려운 국면을 해결해야 할 도전에 직면하고 있다. 2021.12.08.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뉴시스] 문예성 기자 = 올라프 숄츠 독일 사회민주당 대표가 8일(현지시간) 독일 전후 9번째 총리로 취임하자 중국 지도자가 즉각 축전을 보냈다.

중국 관영 신화통신은 시진핑 주석과 리커창 총리가 독일 숄츠 신임 총리에게 축전을 보냈다고 보도했다.

시 주석은 이날 축전에서 "중국과 독일은 전방위적 전략 동반자로서 오랜 기간 상호 지지하고 '구동존이(차이점을 인정하면서 같은 점을 추구)'했으며 상생협력해 왔다"면서 "양국과 양국 국민, 전세계에 도움되는 많은 큰 일을 했다"고 밝혔다.

시 주석은 "백년의 변혁과 세기적 팬데믹 상황에서 양국은 소통과 협력을 강화해야 한다"면서 "전 세계 방역을 지지하고 경제 회복을 추진하며 대국의 책임과 역할을 감당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어 그는 "양국 관계 발전을 매우 중시한다"며 "내년 양국 수교 50주년을 계기로 정치적 상호 신뢰를 증진하고 각 분야 교류 협력을 확대하며 양국 관계를 새로운 단계로 끌어올리기를 희망한다"고 역설했다.

리 총리도 축전에서 "중국과 독일 양국 관계는 세계에서 가장 중요한 양자관계 중 하나"라며 "정치적 상호 신뢰를 강화하고 전방위적 전략 동반자 관계 내포된 의미를 충실히 이행하며 우호적인 협력을 추진해 더 좋은 성과를 거두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공감언론 뉴시스 sophis731@newsis.com

▶ 네이버에서 뉴시스 구독하기
▶ K-Artprice, 유명 미술작품 가격 공개
▶ 뉴시스 빅데이터 MSI 주가시세표 바로가기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