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김종인, 생방송 1시간 전에 출연취소…"방송은 선대위 아냐"

댓글 1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파이낸셜뉴스

김종인 전 국민의힘 비상대책위원장(앞줄 가운데)과 송영길 더불어민주당 대표(앞줄 왼쪽)가 지난 1일 서울 종로구 교보빌딩 컨벤션홀에서 열린 박용진 의원(앞줄 오른쪽)의 출판기념회에서 박 의원의 안내를 받으며 행사장으로 향하고 있다. 뉴스1 제공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파이낸셜뉴스] 선대위 자리를 놓고 '밀당'을 벌였던 김종인 전 국민의힘 비상대책위원장이 방송 출연을 갖고도 밀당을 했나. 김종인 전 비상대책위원장이 1일 예정돼 있던 라디오 방송 출연을 돌연 취소했다. 생방송을 1시간 남겨두고 제작진에게 취소 통보한 것으로 알려졌다.

2일 방송가 등에 따르면 CBS라디오 ‘한판승부’의 진행자 박재홍씨는 전날(1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오늘 ‘한판승부’ 100회 특집 1부에서는 예고드린대로 당초 김종인 전 비대위원장의 스튜디오 출연이 예정돼 있었다. 그런데 생방송 1시간여 전에 일방적으로 출연 취소 통보를 하셨다. CBS제작진들은 이를 매우 유감스럽게 생각한다”고 말했다.

이어 “방송은 선대위가 아니라 공공재다. 청취자와의 약속인 거다”라고 꼬집으며 “여러 사정이 있으셨겠지만 지금까지도 아무런 사과 말씀 없이 일방적인 방송 출연 취소 통보에 다시 한번 강력한 유감을 표한다”라고 덧붙였다.

김 전 위원장은 이날 오전 서울 종로구에 위치한 교보타워에서 열린 박용진 더불어민주당 의원 출판기념회에 참석했다. 박 의원은 2016년 당시 김종인 민주당 비대위원장의 비서실장을 지냈다.

이 자리에서 김 전 위원장은 이준석 국민의힘 대표와 윤석열 국민의힘 대선후보 간 갈등 상황에 대해 “나한테 그런 것 물어보지 말라. 나는 전혀 뭐가 돌아가는지 모르는 상황”이라고 답했다. 민주당 선대위 합류 가능성에 대해서는 “쓸데없는 소리 하지 말라”고 말하기도 했다.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