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향후 모든 일정 취소"‥이준석, 초유의 당무 거부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 앵커 ▶

대선이 100일도 남지 않은 상황에서 이준석 국민의힘 대표가 모든 일정을 취소하고 사실상 당무를 거부하면서 당이 발칵 뒤집혔습니다.

윤석열 후보 측과의 갈등이 폭발한 것으로 보이는데, 이 대표는 측근들에게 대표직 사퇴까지 언급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김정인 기자입니다.

◀ 리포트 ▶

오전 일정을 돌연 취소한 이준석 국민의힘 대표.

잠시 뒤 다시 공지문을 올려 "이후 모든 공식 일정을 취소한다"고 밝혔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