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위드 코로나' 단계적 시행

오후 6시까지 전국 신규 확진자 2473명…어제보다 662명 늘어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수도권 1722명·비수도권751명

부산 포함 17개 시도 모두 확진자 발생

아시아경제

코로나19 변이 오미크론에 대한 우려가 이어지고 있는 30일 인천국제공항 1터미널 입국장에서 관련 뉴스가 나오고 있다. /문호남 기자 munonam@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아시아경제 이민지 기자] 방역당국과 서울시 등 각 지방자치단체에 따르면 이날 0시부터 오후 6시까지 18시간동안 전국 코로나19 신규 확진자는 총 2473명으로 집계됐다. 전날 같은 시간(1811명)보다 662명 증가했다. 이는 지난 1∼28일 중간 집계를 발표하지 않았던 부산을 포함해 전국 17개 시도의 확진자를 합한 수치다.

부산을 제외하면 2338명으로, 1주일 전인 23일(2518명·부산 제외)보다는 180명 적다.

최근 확진자수 추이를 보면 주말 검사 건수가 줄어 주초에는 확진자가 감소했다가 주 중반부터 확진자가 급증하는 경향이 반복되고 있다. 집계를 마감하는 자정까지 시간이 남은 만큼 30일 0시 기준으로 발표될 신규 확진자 수는 이보다 더 늘어날 것으로 보인다.

확진자가 나온 지역을 보면 수도권이 1722명(69.6%), 비수도권이 751명(30.4%)이다. 시도별로는 서울 1080명, 경기 372명, 인천 270명, 부산 135명, 경남 107명, 충남 91명, 경북 88명, 강원 74명, 대구 68명, 충북 37명, 대전 36명, 전남·제주 각 27명, 전북 25명, 광주 18명, 세종 13명, 울산 5명으로17개 모든 시도에서 확진자가 나왔다.

지난 24일부터 일주일간 발생한 신규 확진자는 일별로 4115명→3938명→3899명→4067명→3925명→3309명→3032명으로 하루 평균 약 3755명이다. 해외 유입 사례를 제외한 지역발생 확진자는 하루 평균 약 3729명이다.

이민지 기자 ming@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