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강용석, 조동연 사생활 제기 "제보쏟아져"…민주 "법적대응"

댓글 17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연합뉴스

악수하는 이재명과 조동연 신임 공동상임선대위원장
(서울=연합뉴스) 하사헌 기자 =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대선후보(왼쪽)와 조동연 신임 공동상임선대위원장이 30일 서울 여의도 중앙당사 브리핑룸에서 열린 공동상임선대위원장 인선 발표 기자간담회에 앞서 악수하고 있다. 2021.11.30 [국회사진기자단] toadboy@yna.co.kr


(서울=연합뉴스) 고동욱 기자 = 더불어민주당은 30일 이재명 대선후보의 '1호 영입인재'인 조동연 상임공동선대위원장의 사생활 문제를 제보받았다는 강용석 변호사의 주장에 대해 "전혀 사실이 아니다"라고 밝혔다.

민주당 선대위 김진욱 대변인은 이날 기자단에 보낸 공지 문자에서 이같이 밝힌 뒤 "민주당 선대위는 이에 대해 강력한 법적 대응을 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어 "허위사실을 유포하는 행위에 대해서도 강력한 법적 조치를 해 나갈 것"이라고 했다.

앞서 강 변호사는 이날 페이스북에서 조 위원장과 관련해 "제보가 쏟아지고 있다"면서 이혼 등을 거론하며 "관련한 제보를 소개한다. 워낙 육사 출신들 사이에 알려진 내용이라 너덧 군데를 통해 크로스체크했는데 거의 비슷하게 알고 있더라"고 적었다.

강 변호사는 조 위원장의 사생활 관련 주장을 담은 글을 캡처한 사진도 덧붙였다.

sncwook@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전체 댓글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