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3분기 은행 부실채권비율 0.51%…역대 최저 수준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서울=뉴스핌] 홍보영 기자=금융감독원은 올해 9월말 국내은행의 부실채권비율이 0.51%로 전분기말(0.54%) 대비 0.03%포인트(p) 하락해 역대 최저 수준을 기록했다고 30일 밝혔다. 전년 동월 말(0.65%) 보다는 0.14%p 하락했다.

금감원이 이날 발표한 '9월말 국내은행의 부실채권 현황'에 따르면 은행권 부실채권은 11조9000억원으로 전분기말 대비 2.3%(3000억원) 감소했다. 기업여신이 10조3000억원으로 전체 부실채권 대부분(86.2%)을 차지했다. 가계여신은 1조5000억원, 신용카드채권은 1000억원으로 나타났다.

뉴스핌

(자료=금융감독원)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대손충당금적립률은 156.7%로 전분기말(155.1%) 대비 1.6%p, 전년 동월말(130.6%) 대비 26.1%p 상승했다.

신규발생 부실채권은 2조9000억원으로 전분기(2조6000억원)와 전년 동기(2조7000억원) 대비 모두 2000억원 증가했다.

기업여신 신규부실이 2조3000억원으로 전분기(2조원) 보다 3000억원 확대했고, 가계여신 신규부실은 5000억원으로 전분기와 유사했다.

3분기 중 부실채권 정리규모는 3조1000억원으로 전분기(4조2000억원) 대비 1조1000억원, 전년 동기(3조6000억원)에 비해서는 5000억원 줄었다. 상·매각(1조2000억원), 여신 정상화(1조원), 담보처분을 통한 여신회수(8000억원) 순으로 감소했다.

부실채권비율을 부문별로 보면, 기업여신 부실채권비율(0.72%)은 전분기말(0.76%) 대비 0.04%p, 대기업여신(0.97%)은 전분기말(1.00%) 대비 0.03%p, 중소기업여신(0.60%)은 전분기말(0.65%) 대비 0.05%p, 개인사업자여신(0.22%)은 전분기말(0.23%) 대비 0.01%p 하락했다.

가계여신 부실채권비율(0.17%)은 전분기말(0.18%) 대비 0.01%p 내려갔다. 이중 주택담보대출(0.12%)은 전분기말(0.13%) 대비 0.01%p, 기타 신용대출(0.27%)은 전분기말(0.28%) 대비 0.01%p 하락했다. 신용카드채권 부실채권비율(0.83%)은 전분기말(0.83%)과 유사했다.

byhong@newspim.com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