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영하 날씨에 4살 딸 도로에 버리고 도주한 친모 검거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영하의 날씨에 어린 딸을 도로에 버리고 도망친 친모가 경찰에 붙잡혔습니다.

인천경찰청 여성청소년수사대는 30대 여성 A 씨와 20대 남성 B 씨를 아동복지법상 유기 혐의로 붙잡아 조사하고 있습니다.

A 씨는 지난 26일 밤 10시쯤 경기 고양시의 도로에 4살 된 딸을 버린 혐의를 받습니다.

A 씨는 인터넷 게임을 통해 알고 지내던 B 씨의 차에 딸을 태운 뒤 고양시까지 이동한 것으로 조사됐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