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준석 "김병준 총괄관리 하도록 제가 좀 비워드릴 생각"

댓글 3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딸 부정채용 청탁' 김성태 인선 논란엔 "젊은세대 부정평가 받을 요소 있어"


(서울=연합뉴스) 김연정 이동환 기자 = 국민의힘 이준석 대표는 26일 김병준 공동상임선대위원장과의 역할 분담에 대해 "제가 공동상임선대위원장으로 돼 있지만 제가 맡은 실무 분야가 따로 있으니 최대한 총괄 관리는 김 위원장께 많은 부분을 하시도록 제가 좀 중간에 비워드릴 생각"이라고 말했다.

이 대표는 국회에서 기자들과 만나 원톱 총괄선대위원장이 유력시되던 김종인 전 비대위원장이 수락 유보 의사를 굽히지 않는 상황에서 앞으로 사실상 김병준 위원장 '원톱'으로 가는지 묻자 이렇게 답했다. 이 대표는 공동상임선대위원장과 함께 홍보미디어본부장도 맡기로 했다.

그러면서 "(제가) 개입해야 할 지점이 있다면 몰라도 지금 당장은 김병준 위원장이 상당한 주도권을 갖고 선대위를 운영하기를 바란다"고 덧붙였다.

그동안 이 대표는 김병준 공동상임선대위원장 임명에 대해 부정적인 입장을 밝혀왔다.


이 대표는 김종인 전 위원장의 합류 가능성에 대해선 "김 전 위원장 입장은 바뀐 게 하나도 없다고 생각한다"며 "그분의 요구사항이 명확해 보여서 후보가 판단하는 것에 시간을 줘야 하지 않나 싶기도 하다"고 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