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윤석열 선대위, 김종인 비운 채 출범…청년 대변인 "답답하다"

댓글 3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앵커]

국민의힘 윤석열 후보가 오늘(25일) 김종인 전 비대위원장 몫의 '총괄 선대위원장' 자리를 비워놓은 선대위 인선안을 발표했습니다. 6개 총괄본부장 인선을 한 건데요. 윤 후보는 어제 저녁 직접 김 전 위원장을 만났지만 합의에 이르진 못 했습니다. 이런 가운데 국민의힘 내 청년 정치인들은 윤 후보의 선대위 인선에 쓴소리를 했는데, 관련 소식까지 류정화 상황실장이 정리해봤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