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안양시 대한민국 도시대상 우수정책 특별상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파이낸셜뉴스

최대호 안양시장 2021년 대한민국 도시대상 우수정책 부문 특별상 수상. 사진제공=안양시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파이낸셜뉴스 안양=강근주 기자】 안양시가 28일 시청 대회의실에서 안양8동 명학마을 도시재생 뉴딜사업이 21일 국토교통부 주관 ‘2021년도 대한민국 도시대상 우수정책 부문 특별상에 선정된데 따른 자체 시상식을 진행했다.

대한민국 도시대상은 전국 229개 기초지자체를 대상으로 도시의 지속가능성과 우수 정책을 평가해 시상한다. 상을 수상한 지자체는 국토교통부가 추진하는 재정지원 공모사업에 신청할 경우 가산점이 부여된다.

안양시는 현재 추진 중인 ‘안양8동 명학마을 도시재생 뉴딜사업’이 도시재생 우수정책 분야에서 높은 평가를 받아 특별상 수상기관에 선정됐다고 이날 밝혔다.

올해로 4년차에 접어든 명학마을 도시재생 뉴딜사업은 공영주차장, 청년행복주택, 주민공동시설이 조성되는 두루미 하우스가 예정대로 추진되고 있다. 공동육아 나눔터, 다함께 돌봄, 마을카페 등 전 세대를 아우르는 돌봄시설 스마트 케어하우스가 준공을 앞두고 있다.

파이낸셜뉴스

안양시 28일 2021년 대한민국 도시대상 우수정책 부문 특별상 수상 자체 시상식 개최. 사진제공=안양시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특히 도시재생 마중물 사업 이후 마을 관리와 지역사회 일자리 및 사회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설립된 마을관리협동조합은 민-관 거버넌스 및 갈등관리 우수함을 인정받아 국토교통부 선도조합에 선정됐다. 민간 주도 도시재생을 실천하는 모범사례로 꼽힌 것이다.

최대호 안양시장은 “안양8동 명학마을은 도시재생이 주민 참여와 민관 거버넌스가 돋보인 지역이다. 주민 주도 도시재생이 좋은 평가를 받아 기쁘다. 나머지 도시재생이 진행 중인 지역도 지역주민과 소통하며 내실 있게 추진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