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국정원 "김정은 체중 20kg 감량‥대역설 근거 없다"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 앵커 ▶

국정원이 김정은 북한 국무 위원장이 체중을 20kg 정도 줄였고 건강에도 이상이 없다면서 일부에서 주장하는 대역설을 일축했습니다.

오히려, 당 회의실에서 김일성·김정일의 사진을 없앴고 '김정은 주의'라는 용어가 등장했다고 밝혔습니다.

이기주 기자가 보도합니다.

◀ 리포트 ▶

최근 미국과 일본의 현지 언론에서 제기된 김정은 대역설에 대해 국정원이 근거가 없다고 공식 확인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