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1단 로켓 고비 넘겼는데, 예상 밖의 복병 3단

댓글 1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앵커]
누리호 발사에 가장 큰 변수는 1단 로켓의 정상 작동 여부였습니다.

이 고비는 깨끗하게 성공했는데, 전혀 고려의 대상이 되지 않던 3단 로켓이 복병으로 등장했습니다.

이성규 기자가 보도합니다.

[기자]
누리호의 심장인 75톤 엔진.

지난 2018년, 하나의 엔진으로 구성된 시험 발사는 성공했습니다.

누리호는 75톤 엔진 4개를 묶어 1단으로 사용합니다.

4개의 엔진이 마치 하나처럼 작동하는 '클러스터링'이라는 고도의 기술이 필요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