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문 대통령, '청년 다중채무자' 지원 방안 마련 지시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문재인 대통령은 청년들 가운데 학자금 대출과 금융권 대출 등을 함께 짊어지고 있는 '다중채무자'를 돕기 위한 방안을 마련하라고 지시했습니다.

문 대통령은 오늘 오전 참모회의에서 코로나19 사태로 취업난이 가중되는 등 청년들의 어려움이 커지고 있다는 점을 언급하며 이같이 지시했다고 박경미 청와대 대변인이 서면 브리핑을 통해 전했습니다.

문 대통령은 특히 "청년 다중채무연체자들이 재기 기반을 마련하는 데 도움이 되도록 채무상환 부담을 줄여주기 위한 '통합채무조정방안'을 적극 모색하라"고 주문했습니다.

[배해수]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