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단독] 보령제약-종로세무서 세무조사 기간 '샴페인 만남'...보령제약 "관례적 수시업무"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지난 5월 18일 종로세무서, 당시 종로세무서장·보령제약 대표 '수상한 만남'

보령제약 "당시 만남은 관례적 수시 업무 회의"

종로세무서 "보령제약이 참석한 이유 모른다"

[앵커]
세무조사를 받고 있는 업체 대표와 관할 세무서장이 협의회 명목으로 만나 샴페인을 마신 사실이 YTN 취재결과 확인됐습니다.

업체 측은 세무조사와 상관없는 관례적인 만남일 뿐이라고 해명했지만, 해당 기업은 협의회 회원도 아닌 것으로 확인돼 배경에 의문이 커지고 있습니다.

취재 기자 연결합니다. 신준명 기자!

당시 종로세무서장과 기업 대표가 만난 영상을 YTN이 확보했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