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대구시, 군 공항 이전 지원 사업 본격 논의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노컷뉴스

대구경북 통합신공항 조감도. 연합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대구경북 통합신공항 조감도. 연합뉴스대구시가 군 공항 이전 지원 사업과 관련한 실무 협의회를 열었다.

20일 대구시는 군 공항 이전 및 지원에 관한 특별법에 따라 시행하는 세부 지원계획을 세우기 위해 이날 경북도청에서 '제5회 군 공항이전 지원사업실무협의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대구시 주관으로 열린 이번 실무협의회에는 국방부와 대구시, 경북도, 군위·의성군 과장급으로 구성된 실무관계자들이 참여했다.

이번 실무협의회에서는 군 공항 이전 지역의 주민 복리 증진을 위해 시행되는 지원 사업이 원활하게 추진될 수 있도록 관련 사항들이 논의됐다.

우선 군위와 의성군 등 이전 지역에 각 1500억 원씩 지원되는 총 3천억 원에 대해 지역별 지원사업비 배분 기준 마련 진행 상황과 향후 일정을 논의했다.

이와 함께 생활기반시설 설치, 복지시설 확충, 소득 증대, 지역 발전 등 4개 분야별 지원사업에 대한 세부사업 발굴과 추진 방안, 지원 사업 구체화 방안에 대해서도 의논했다.

또 대구시는 현재 진행 중인 군 공항 이전 주변 지역 지원사업 마스터플랜 수립 용역의 추진 상황을 공유했다.

아울러 이전 지역 주민들이 필요로 하는 사업이 적극적으로 반영, 추진될 수 있도록 지원 계획을 수립할 방침이다.

대구시는 현재 논의 중인 지역별 지원사업비 배분 기준과 세부사업 구체화 작업이 끝나는 대로 주민 설명회와 공청회를 열어 주민 동의를 얻을 계획이다.

이후 이전사업 지원위원회 심의를 거쳐 지원사업 기본계획을 확정한다.

그간 실무협의회에서는 이전지역 주민설명회 개최, 군위·의성 이해관계자 대표 및 갈등조정전문가 등이 함께 참여하는 군 공항이전 지원사업협의회를 구성해 운영방안 등을 협의해왔다.

정해용 대구시 경제부시장은 "지원 사업을 통해 이전지역 주민들에게 실질적인 혜택이 돌아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CBS 노컷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