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中 3분기 경제성장률 4.9% 쇼크…헝다·전력난 겹쳤다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앵커>

중국의 3분기 경제성장률이 시장의 예상보다 낮은 4.9%를 기록했습니다. 전력난에 헝다 그룹 위기를 비롯한 각종 악재가 겹친 탓이란 분석이 나오고 있습니다.

정다은 기자입니다.

<기자>

중국의 3분기 경제성장률은 4.9%를 기록해 1년 만에 최저로 떨어졌습니다.

지난해 3분기 이후 가장 낮은 수치로, 5~5.2%였던 시장 전망치를 밑돌았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