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재명 후보 측 ‘정권교체론’… 퇴임 후 文대통령에 미치는 영향은

댓글 1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장성민 이사장 “현 정부와 이재명 후보 간 본격적 권력투쟁 서막 알리는 시그널”

“이 후보 측 정권교체론과-여권심층부 플랜B 구상, 정면충돌하나”

쿠키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대통령 후보와 송영길 대표가 지난 13일 국회에서 열린 대통령 후보-당대표-상임고문단 간담회에서 대화하고 있다. 연합뉴스
[쿠키뉴스] 이영수 기자 = “민주당 대선 후보인 이재명 경기지사의 대통령 당선도 정권교체다.”

송영길 더불어민주당 당대표가 의미심장한 발언을 했다.

국민의힘의 대선 경선후보이었던 장성민 세계와동북아평화포럼 이사장은 이러한 송 대표 발언에 대해 19일 “솔직히 말해 귀를 의심하게 한 충격적인 발언”이라며 “문재인 대통령의 집권세력을 향한 이재명 후보 세력들의 ‘본심’이 드러나기 시작한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장 이사장은 “두 파벌간의 본격적인 권력투쟁의 서막을 알리는 발언으로 정권교체론이 국민의 절반을 넘는다는 여론조사 결과가 계속되자 ‘이재명 당선=정권교체’라는 등식으로 야권으로 기울어지기 시작한 여론의 등을 올라타고 가겠다는 위장전술적 측면이 강해 보이는 측면이 없지는 않겠지만 여당 내에서 이재명의 당선을 정권교체로 정의한 것은 매우 의미심장한 발언”이라고 덧붙였다.

또 장 이사장은 “이러한 송 대표의 발언은 현재 문대통령의 집권세력과 이재명의 도전세력은 전혀 다르다는 것을 의미한다. 같은 편이 아니다라는 것을 의미하는 것”이라고 말했다.

장 이사장은 “이재명 세력들은 문대통령 세력들과의 차별화 전략을 펼치고 있으며 상속 정권이 아니라는 점을 부각시키면서 이 후보의 세력들은 여당 내에서 탄압받고 소외된 변방의 야당세력들이라는 점을 부각시키고 있다”며 “그래서 여당 내에서 야당의 대표인 이 후보가 대권을 잡게 되면 이것은 곧 정권교체라는 것이다. 원래 정권교체라는 말은 권력이 여당에서 야당으로 가는 것을 의미한다. 소위 권력이 반대정당에게 가는 것을 의미한다. 그래서 정권교체라는 말이 담고 있는 그 기저에는 사람, 조직, 세력, 정책을 완전히 다 뒤집어 바꾼다는 의미이며 이는 과거 정권의 잘못된 정책들은 모조리 청산하고 폐지하며, 과거정권의 인맥과 조직은 숙청하고 심판한다는 전면 물갈이론”이라고 설명했다.

장 이사장은 “이재명 후보는 문 대통령에게 전혀 신세를 지지 않는 철저한 차별화 전략으로 일정한 대립과 갈등전선을 형성, 이 후보는 문재인 정권과 한 몸이 아니라는 점을 부각시키려 노력하는 것”이라며 “현재 정부의 실정을 이어 가면 정권획득이 불가능하다는 판단 때문일 것”이라고 주장했다.

쿠키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장성민 세계와동북아평화포럼 이사장. 연합뉴스
이어 장 이사장은 “바로 이런 보이지 않는 팽팽한 긴장 전선이 송 대표의 ‘정권교체’"을 통해 터져 나온 것이다. 아주 쉽게 말해 정권교체란 어떤 상황인가? 지금 민주당 문재인 정권으로부터 야당인 국민의힘으로 권력이 넘어온 것을 말한다. 이 후보가 권력을 잡으면 이와 똑같은 상황이나 다름없다는 의미”라며 “대장동 부패 게이트의 의혹을 받고 있는 이 후보를 통해 권력을 잡겠다는 여당 대표의 발상도 기괴하지만 전과4범을 앞세워 현직 대통령을 위협하는 여당대표의 정권교체론도 섬뜩한 느낌”이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장 이사장은 “이재명 후보 이후의 플랜B를 만지작거리는 여권심층부에서 이 후보파인 송 대표의 ‘정권교체론’을 어떻게 생각하고 있을지 더욱 궁금하다”며 “정권교체란 어떤 상황인지 보다 구체적으로 말해 보면, 노무현 대통령으로부터 이명박 대통령으로의 권력이동이며, 박근혜 대통령으로부터 문재인 대통령으로의 권력이동을 정권교체라 말한다. 이명박 대통령 재임 시 노무현대통령에게 무슨 일이 일어났으며 문재인 대통령 재임 시 이명박‧박근혜 대통령에게 무슨 일이 일어났는지를 보여주는 현상이 바로 정권교체의 결과”라고 설명했다.

이어 장 이사장은 “이런 정권교체론를 이 후보파인 송 대표가 공개적으로 공표했다”며 “정권교체론을 주장한 이 후보파가 권력을 잡게 되면 문 대통령의 운명은 어떤 상황을 맞을까? 이 후보 이후의 플랜B를 고민하고 있는 문 대통령은 플랜B 전략을 더욱 강화시킬까 아니면 포기할까? 만일 강화시킨다면 어떤 방식을 선택할 것이며 포기한다면 또 어떤 안전책을 마련할까? 이 후보파의 정권교체론과 문 대통령파의 플랜B 구상은 정면충돌로 가는 것일까?”라고 향후 현재 정부와 민주당에서 최종 대선 후보로 선출된 이재명 후보 측과의 상황을 전했다.

juny@kukinews.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