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윤석열·홍준표 '몸집 불리기'…이재명, 국감 준비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앵커】
여야 대선주자들은 오늘도 바쁩니다.
국민의힘에서는 윤석열 캠프가 주호영 의원을, 홍준표 캠프가 최재형 전 원장을 영입하며 몸집 불리기 경쟁에 들어갔고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후보는 내일 경기도 국정감사에 집중하고 있습니다.
정철호 기자입니다.

【기자】

최재형 전 감사원장이 홍준표 캠프에 합류했습니다.

윤석열 캠프 러브콜도 받은 것으로 알려진 최재형 전 원장은 후보 도덕성과 확장성에 무게를 뒀다고 전했습니다.

홍준표 의원도 '미스터클린'이 합류했다며 경선 게임체인저가 될 거라고 자신했습니다.

공동발표문에서는 정권교체와 정치교체가 시대적 과제라며 두 사람 만남을 가치동맹이라고 밝혔습니다.

홍준표 의원은 가치동맹이란 이름으로 안철수 국민의당 대표와도 함께 할 수 있다고 했는데, 이낙연 민주당 전 대표 대전선대위원장 합류도 알리며 자신의 확장성을 강조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