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전국 '코로나19' 현황

추석 연휴 이후 고양서 코로나19 '신규 확진 급증'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일산서구 소재 A헬스장 관련 21명 확진

아시아경제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아시아경제 라영철 기자] 국내 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추석 연휴 이후 폭증하는 가운데 경기 고양시에서도 신규 확진자가 급증하고 있다.

25일 고양시 보건 당국에 따르면, 24일 저녁 23명, 이날 오후 4시 기준 53명 등 하루 만에 총 76명이 코로나19 확진 판정받았다.

감염 원인은 타 지역 확진자 접촉 13명, 가족 간 감염 21명, 지인 접촉 14명, 해외 입국 1명, 그 외 27명은 조사 중이다.

거주지별로는 덕양구 23명, 일산동구 26명, 일산서구 23명, 타 지역 4명이다.

이날 오후 4시 기준 고양시에서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은 감염자는 총 6437명이고, 고양시민 확진자는 총 6259명(국내 감염 6126명, 해외 감염 133명)이다.

한편, 전날(24일)에는 총 58명이 확진됐으며 대부분 가족 간 감염과 지인 접촉에 의한 것으로 감염 경로를 조사하고 있다.

특히 지난 22일 일산서구 소재 A헬스장에서 스피닝 룸 이용자 1명이 확진됐고, 이후 선별검사에서 23일 7명, 24일 13명 등 현재 21명이 확진됐다.

경기북부=라영철 기자 ktvko2580@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