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전세계 코로나 상황

노르웨이도 코로나19 제한 해제‥"정상적 일상으로 돌아갈 시간"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MBC

자료사진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노르웨이가 현지시간 24일, 코로나19 확산을 막기 위해 취한 대부분의 제한 조치를 해제하고 정상적인 일상으로 돌아간다고 밝혔습니다.

외신에 따르면 에르나 솔베르그 노르웨이 총리는 이날 기자회견에서 "평화 시기에 노르웨이에서 있었던 가장 강력한 조치들을 도입한 지 561일이 됐다"면서 "이제 정상적인 일상생활로 돌아갈 때가 왔다"고 밝혔습니다.

이에 따라 현지 시간으로 오는 25일 제한 조치들이 해제돼 문화·스포츠 시설도 최대 수용 인원을 받을 수 있고, 식당도 만석 영업이 가능해집니다.

벤트 회이 노르웨이 보건부 장관은 "악수도 다시 허용될 것"이라고 말했다고 AP 통신은 전했습니다.

유럽질병예방통제센터에 따르면 이날 기준 노르웨이의 성인 가운데 코로나19 백신을 최소 한 차례 맞은 사람의 비율은 91.1%, 접종을 모두 마친 사람은 83.5%입니다.

이호찬 기자(dangdang@mbc.co.kr)

[저작권자(c) MBC (https://imnews.imbc.com) 무단복제-재배포 금지]

MBC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