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만취 상태로 도로 뛰어들고 경찰에 욕설한 인천 소방관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뉴시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인천=뉴시스] 김동영 기자 = 인천에 한 도로에서 술에 취해 도로에 뛰어들고 경찰관에게 욕설과 폭행을 저지른 소방관이 경찰에 붙잡혔다.

인천 서부경찰서는 공무집행방해 및 모욕 혐의로 인천 한 소방서 소속 소방관 A(20대)씨를 불구속 입건해 조사하고 있다고 19일 밝혔다.

A씨는 지난 18일 오후 8시36분께 인천 서구 한 도로에서 술에 취해 도로에 뛰어들어 난동을 부린 뒤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관에게 욕설을 하면서 밀친 혐의 등을 받고 있다.

그는 당시 도로에 뛰어들어 난동을 부린 후 출동한 경찰관이 신원을 조회하는 과정에서 “ ○○, ○ ○○말라”는 등의 욕설을 한 것으로 파악됐다.

경찰은 A씨의 신원을 파악하고 귀가조치했으며, 추가로 조사를 진행할 예정이다.

경찰 관계자는 "A씨가 시민들이 보고 있는 상황에서 경찰관에게 욕설을 한 것으로 보고 모욕 혐의도 함께 적용했다"며 “구체적인 경위는 조사 중”이라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dy0121@newsis.com

▶ 네이버에서 뉴시스 구독하기
▶ K-Artprice, 유명 미술작품 가격 공개
▶ 뉴시스 빅데이터 MSI 주가시세표 바로가기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