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주말 기준 '최다' 확진...추석 연휴 전국 확산 우려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 진행 : 박소영 앵커
■ 출연 : 이혁민 / 세브란스병원 진단검사의학과 교수

* 아래 텍스트는 실제 방송 내용과 차이가 있을 수 있으니 보다 정확한 내용은 방송로 확인하시기 바랍니다.

[앵커]
어제 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1900명을 넘으면서 주말 기준 역대 최다를 기록했습니다. 특히 수도권 확산세가 더욱 커지면서 이번 연휴에 전국으로 감염이 더 퍼지는 게 아닌지 우려도 나오고 있습니다. 자세한 코로나19 상황이혁민 세브란스 병원 진단검사의학과 교수와 분석해 보겠습니다. 교수님, 어서 오세요. 어제 신규 환자 수는 1,910명입니다. 전날보다 소폭 줄었지만, 토요일 환자 기준으로는 최고 수준을 이어갔습니다. 어떻게 보십니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