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전세계 코로나 상황

'코로나19 자가격리' 푸틴, 온라인으로 총선 투표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뉴시스

[모스크바=AP/뉴시스] 자가격리중인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이 17일(현지시간) 모스크바 외곽 노보오가료보 관저의 집무실에서 하원 의원 선거 투표를 하기 위해 컴퓨터 앞에 앉아 있다. 2021.09.18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뉴시스] 문예성 기자 = 코로나19 감염 가능성으로 자가격리 중인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이 연방하원(두마) 선출을 위한 투표 첫날인 17일(현지시간) 온라인 투표를 했다고 밝혔다.

크렘린궁은 이날 푸틴 대통령이 온라인 투표를 하는 모습을 담은 사진을 자체 사이트에 게재하면서 이같이 전했다.

사진에는 푸틴 대통령이 모스크바 외곽 노보오가료보 관저의 집무실에서 전자 투표 시스템을 이용해 투표하는 모습이 담겼다.

푸틴 대통령은 "방역 제한과 자가격리 상황에서 온라인으로 시민의 의무를 이행했다"고 밝혔다.

푸틴 대통령은 측근들의 코로나19 발병으로 지난 14일부터 자가격리에 들어갔다.

러시아의 이번 총선은 5년 임기의 하원 의원 450명을 뽑기 위한 것이다. 푸틴 대통령이 이끄는 집권 통합러시아당은 의석을 다소 잃더라도 개헌선인 300석 이상을 확보할 것으로 예상된다.

선관위는 코로나19 확산을 막기 위해 투표 기간을 사흘(17~19일)로 연장하고 모스크바를 비롯한 7개 지역에선 전자투표도 도입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sophis731@newsis.com

▶ 네이버에서 뉴시스 구독하기
▶ K-Artprice, 유명 미술작품 가격 공개
▶ 뉴시스 빅데이터 MSI 주가시세표 바로가기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