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19대 대통령, 문재인

6·15 남측위 "문 대통령, 대북제재 해제 호소해야"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SBS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6·15공동선언 실천 남측위원회가 문재인 대통령을 향해 유엔총회에서 대북제재 해제를 요구해야 한다고 촉구했습니다.

6·15 남측위는 오늘(18일) 9월 평양공동선언 3주년을 하루 앞두고 낸 성명에서 "문재인 대통령이 이번 유엔총회를 통해 한반도 종전에 대한 지지 호소를 넘어, 종전 평화 체제로의 실질적 전환을 위해 미국과 유엔의 대북제재 해제를 비롯한 적대 정책 철회를 적극적으로 호소하길 바란다"고 밝혔습니다.

그러면서 "한 손에 총을 쥐고 내미는 지원과 협력의 손길을 누가 잡아 주겠느냐"며 "우리 정부부터 정책 전환에 나서야 하며, 그것이야말로 평양공동선언의 합의를 되살리는 유일한 길"이라고도 주장했습니다.

문 대통령은 오는 20일 미국 뉴욕에서 열리는 제76차 유엔총회 고위급 회의에 참석하며, 21일 유엔총회 기조연설을 맡아 한반도 평화와 남북관계 개선을 위한 의지를 표명할 계획입니다.

(사진=연합뉴스)
김혜영 기자(khy@sbs.co.kr)

▶ 네이버에서 SBS뉴스를 구독해주세요!
▶ 가장 확실한 SBS 제보 [클릭!]
* 제보하기: sbs8news@sbs.co.kr / 02-2113-6000 / 카카오톡 @SBS제보

※ ⓒ SBS & SBS Digital News Lab. :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