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대장 지구 사업에 쟁쟁한 법조인 줄줄이...윤석열, 박정희 생가에서 봉변

댓글 3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앵커]
경기도 대장 지구 개발 사업에 쟁쟁한 법조인 이름들이 거론되면서 국민의힘과 이낙연 전 대표는 수상한 사업이라며 공세를 높이고 있습니다.

국민의힘 대선주자인 윤석열 전 검찰총장은 박정희 생가에서 봉변을 당했고 홍준표 의원은 조국 수사 과잉 발언으로 몸살을 앓고 있습니다.

취재기자 연결합니다. 박서경 기자!

[기자]
네. 국회입니다.

[앵커]
이재명 경기지사의 대장동 개발 의혹에 쟁쟁한 법조인들 이름이 오르면서, 논란이 더 커지고 있다고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