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찬투' 제주 최근접‥오전이 최대 고비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 앵커 ▶

제14호 태풍 찬투가 제주 바로 밑까지 다가왔습니다.

제주는 태풍의 직접 영향권에 들면서 강한 바람이 불고 많은 비가 내리고 있는데요,

서귀포시 법환포구에 나가 있는 취재기자 연결합니다.

김항섭 기자, 바람이 굉장이 강해 보이는데요

◀ 리포트 ▶

네 그렇습니다.

보시는 것처럼 몸을 가누기 힘들 정도로 강한 바람이 불고 있습니다.

빗줄기도 세차게 쏟아지면서 태풍이 코앞에 다가왔음을 실감할 수 있습니다.